완전 별 거 아님

티스토리 블로그를 떠나 워드프레스를 시작하며

개인 블로그를 운영한다는 것은 들리기에 일개 취미에 불과하다고 생각할 수도 있으나 생각보다 많은 시간과 노력, 그리고 관심이 필요하다.

내가 고등학교를 자퇴한 후 긍정적으로 표현하자면 한결 여유로워진 마음, 혹독하게 표현하자면 떠돌아다니는 정신들을 한 곳에 집중시키기 위해 선택했던 것이 바로 블로그다. 이미 수년 전부터 상승세를 가져왔으며 현 인터넷 문화의 중심이라 할 수 있는 유튜브의 발달로 인해 단순히 글과 사진으로서 자신을 표현하는 블로그의 점유율이 낮아지고 있지만, 많은 성공한 사람들이 조언하듯이 블로그를 비롯한 “글”을 쓰는 것을 성공의 비결로 꼽을 만큼 블로그는 남들에게 비쳐지는 나 뿐만 아니라 나 자신을 성장시킬 수 있는 훌륭한 발판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. 더군다나 외면이 아닌 단순히 내 머릿속에 떠돌아다니는 문장들을 표현함으로서 평가받을 수 있으니 이 치열한 경쟁사회에서 그나마 경쟁력을 가추기 쉬운 것이 블로그가 아닐까 싶다.

계속 읽기

기본